The King of Jokgu ★★★

쓸데없는 것을 아름다운 쓸모로.
안재홍의 완벽한 연기와 이야기를 이끌어 나가는 재치가 이 영화를 살려줬다.